아이디 저장





 

home >> 사상체질   


우리주위에서 늘 느낄 수 있는 알기 쉽고 생활 속에서 활용할 수 있는 건강 지침서 입니다. 조선후기 한의학자인 동무 이 제 마 선생의 한의서로서 내용을 살펴보면 사람은 오장육부의 크기에 따라 체형과 그에 따른 성격도 다르며 또한 음식물의 섭취 역시 달라지게 됨으로 체질에 맞지 않은 행동이나 음식물의 섭취는 병을 가져 올 수 있으므로 체질을 구별하여 그에 맞는 생활을 하면 건강한 생활을 할 수 있으며 질병 역시 체질에 따라 약을 처방하면 체질을 고려 하지 않은 처방보다 치료의 효과가 크다는 이론입니다. 사상체질은 어려운 관점에서 보면 이해 하기가 힘들기 때문에 깊은 이론은 여기서 설명하지 않겠습니다. 자세한 내용이 필요하신 분은 전문서적을 참조하시거나 푸드클리닉으로 연락 주시면 자세한 정보를 얻을 수 있습니다.

우선 사람의 체질은 혈액형과 마찬가지로 엄마의 배속 즉 태아에서부터 결정이 되어 나오는데 주목을 해야 합니다. 체질도 부모의 영향을 받아 마찬가지로 유전적인 영향을 받습니다. 사람은 오장육부의 크기에 따라 체질이 구별됩니다. 중국의 의서 황제 내경에서는 기본적인 네 가지 체질에 음양화평 인 이라는 체질을 말하고 있는데 즉 어느 체질에도 속하지 않는 체질을 말하며 그 외 각 체질에 따라 열 체질, 한 체질로 나누는 것이 바람직 할 것입니다. 세상 사람들은 누가 어떤 병을 잘 고치더라 는 소문이 나기 바쁘게 그리로 몰려갑니다. 물론 소문대로 잘 고치기도 합니다. 그러나 똑같은 병이라도 어떤 사람은 낫고 어떤 사람은 낫지 않는 경우도 있습니다. 이는 체질의 특성을 무시하고 획일적인 처방에 의존하였기 때문입니다. 사상체질은 같은 병이라도 체질에 따라 그에 대한 처방 역시 달라져 병의 치유를 빠르게 하기 때문에 꼭 필요합니다.
병은 꼭 약으로 치료하는 것이 아니라는 사실입니다. 병중에 가장 큰 병은 마음의 병입니다. 병의 치료 시 가장 먼저 치료해야 할 것은 마음을 열어 자신감을 회복하는 치료가 우선되어야 합니다. 그리고 식이조절이 되어야 합니다. 사상체질의 네 가지 체질의 특성을 알아보겠습니다.

은...
  폐대간소 하여 즉 폐의 기능이 크고 간의 기능이 허합니다. 폐의 기능이 좋아 큰 소리를 잘치는 사람이 많습니다. 큰 소리는 폐의 기능이 좋아야만 가능하므로 너무 큰 소리를 지르다 보면 폐의 기능이 항진되어 병을 가져올 수 있으므로 주의하여야 하며 폐의 기능이 항진되면 오히려 간의 기능이 저하되어 간을 상하기가 쉽습니다. 폐는 쇠금 을 말하는데 한자 뜻처럼 굽힐 줄 모르는 강한 성격으로 대중을 리더 하는 사람은 일단은 목소리가 커야 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어른들은 목소리 큰 아이들을 보면 그 놈 커서 장군감이다 라고 했는지 모릅니다. 그런 사람들 중에는 태양인이 많습니다. 그러므로 태양인은 화를 잘내지 않고 말을 조용히 하면 폐와 간의 허실의 편차가 작아져서 건강한 생활을 할 수 있습니다.

은...
  간대폐소 하여 간의 기능이 크고 폐의 기능이 허한 사람을 말합니다. 어른들이 말하는 간 큰 놈이 태음인에 해당됩니다. 태음인은 폐의 기능이 약하여 큰소리로 말을 하거나 술을 먹은 다음날 목이 잘 쉬므로 항상 목을 보호해야 합니다. 간은 나무 목을 말하는데 나무는 햇볕을 보고 계속 자라나는 습성이 있고 틈새만 있으면 그 틈 사이로 사정을 두지 않고 자라기 때문에 그런 비유를 했는지 모릅니다. 태음인은 간의 기능이 좋기 때문에 어떤 일에 주저하지 않고 일단 일을 시작하고 봅니다. 투기성이 있어 성공을 하면 크게 되지만 반면에 실패하는 확률이 많아 실망이 커서 고민하여 간의 기능이 오히려 항진이 되고 반면 폐의 기능이 저하되어 병을 가져오게 됩니다. 그러므로 태음인은 일을 추진 할 때 계획성 있게 하여야 하고 생각을 깊게 하는 습관을 들이면 간과 폐의 편차가 작아져 건강한 생활을 할 수 있습니다.

은...
  비대신소 하여 비장의 기능이 크고 신장의 기능이 허한 사람을 말합니다. 어른들이 저 사람 비위가 참 좋다라고 말하는 사람들 중에는 소양인이 많습니다. 소양인의 비위는 흙'토'를 말하는데 땅은 넓어서 소양인은 제자리에 있지 못하고 나돌아 다녀 여러 사람을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많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사람을 대하는데 능숙하며 대인관계가 원활한 사람 중에 소양인이 많습니다. 그러나 소양인은 덜렁되는 성격으로 남의 말만 믿고 일을 추진하여 재산적인 손실을 잃어 마음의 상처를 받아 깊은 슬픔에 빠지기 쉬워 비위의 기능이 항진되어 음식의 섭취를 하지 못하게 되고 오히려 신장의 기능이 저하되어 허리가 아플수도 있으나 소양인은 매사에 의식적으로 차분한 성격을 가지도록 노력하며 너무 기뻐하거나 슬퍼하는 일을 삼가면 비장과 신장의 편차가 작아져 건강한 생활을 할 수 있습니다.

은...
  신대비소하여 신장의 기능이 실하고 비장의 기능이 허하게 태어납니다. 흔히 꼼꼼한 사람을 소음인이라고 보면 됩니다. 신장은 물'수'라 하며 물은 사람이 살아가는데 없어서는 안되는 중요한 자원입니다. 우리의 인체도 신장의 기능이 즉 수분 관리가 잘되지 않으면 각 인체의 기관이 원활치 못하여 질병이 올 수 있으므로 신장의 기능이 중요하다고 볼 수 있어 자연 그 기능이 섬세해야만 합니다. 그러므로 소음인은 성격상 치밀 할 수밖에 없습니다. 관리하는  기능이 뛰어나 안으로는 잘하지만 밖의 일에 무관심한 사람이 많으며 자기의 영역을 침범 당하는 것을 싫어해 타인으로부터 간섭을 받기 싫어합니다. 어떤 일에 너무 집착을 하면 오히려 신장의 기능이 항진되면서 비위의 기능이 저하되어 음식을 먹으면 소화가 되지 않고 속이 쓰린 경우가 많습니다. 소음인은 신경성 질환을 앓을 수 있는 확률이 많으므로 의식적으로 모든 일에 무관심하는 것이 건강한 생활을 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건강한 내일을 약속하는 푸드 클리닉



Copyright@2002 푸드클리닉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foodclinic.co.kr